아시나요 맛이다, 라는 m군의 감상. 재료준비부터 수고해서 맛난 케익 만들어준 ariel에게 감사.